“소상공인방송, 5년 연속 공익채널 선정”

□ 5년 연속 공익채널 선정, 사회적 가치를 더하는 방송으로 도약

□ 소상공인방송정보원(원장 임병재)이 운영하는 소상공인방송이 2017년에 이어 2018년도 방송통신위원회 사회복지분야 공익채널에 재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.

○ 2018년도 사회복지분야 공익채널로 선정된 소상공인방송(yestv)은 소상공인의 권익을 대변하는 국내 유일 소상공인 전문 채널로 개국 6년 만에(2012년 4월 개국) 5년 연속 선정되며 소상공인들의 정보전달과 권익 대변이라는 사회적 가치를 인정받았다.

○ 이 같은 결과는 2016년에 새롭게 출범한 소상공인방송정보원이 운영하는 소상공인방송에 대한 공익성을 재확인하며 제도적·상징적 측면에서 매우 값진 성과라 할 수 있다.

○ 금번 고시분야로 ‘사회복지’, ‘과학·문화진흥’, ‘교육지원’ 3개 방송분야가 제시되었으며 사회복지분야의 공익채널로는 소상공인방송(yestv)를 비롯한 한국직업방송, RTV, 육아방송 네 개방송이 선정되었다.

○ 사회복지분야 공익채널은 사회적 소수자를 대변하고, 관련 정보 제공을 편성 목표로 하는 방송채널을 심사 평가하여 선정하며 공익채널 유효기간은 2018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인정된다.

○ 소상공인방송은 현재 ‘소상공인매거진’, ‘헬로, 전통시장’ 등 소상공인 및 시장상인에게 정보를 전달하고 홍보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작·방송하고 있으며 전국 케이블TV 79개사 및 KT Olleh tv(255번), SK Btv(271번), LG U+tv(175번)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.

□ 임병재 원장은 “공익목적의 방송채널은 상대적으로 송출권 확보가 어려운 것이 현실인데, 소상공인방송은 이번 공익채널 5년 연속 지정에 따른 송출권역의 확대가 기대된다.”라며 “2018년 역시 소상공인과 시장상인의 등불과 같은 역할로 도약하는 소상공인방송이 될 것”이라 말했다.

○ 소상공인방송정보원 홍순현 국장 역시 “공익채널선정을 기반으로 앞으로도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상인에게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는 방송이 되겠다”고 포부를 밝혔다.

□ 소상공인방송은 ‘16년 6월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으로부터 소상공인방송정보원으로 독립법인화 하였다. 2016년 9월에는 기획재정부로부터 지정기부금 단체 승인을 받아 소상공인컨설팅 및 전통시장 활성화에 노력하고 있다.